오피스허브
 
작성일 : 19-03-15 10:08
대한민국 중소벤처기업, 신남방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글쓴이 : 오피스허브
조회 : 20  

-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대통령의 신남방 3개국 순방 계기로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 현지에서 우리 중소벤처기업의 현지진출을 촉진하는 다양한 경제교류행사 개최
- 수출·기술·스타트업·프랜차이즈의 4개 분야, 총 50여개 중소벤처기업들이 비즈니스 상담회, 계약 체결식, 투자유치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여 파트너 확보 등 현지진출을 위한 기반확보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문재인 대통령의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 신남방 3개국 순방과 연계하여 중소기업 유관기관과 중소기업·스타트업의 현지 진출과 실질 협력 증진을 위한 다양한 경제교류행사를 개최한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말레이시아와 캄보디아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 3월 12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풀만 호텔에서, 3월 14일 캄보디아 프놈펜 캄보디아나 호텔에서 화장품, 미용·위생용품, 세탁세제, 페인트 업종 중소기업 12개사가 참여하여 현지 기업인과 수출 상담회를 개최하고 현지 시장 조사 활동을 한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이상직)은 말레이시아 중소기업공사(Malaysia SME Corporation)와 함께 3월 13일 쿠알라룸푸르 르 메르디앙 호텔에서 ‘한-말레이시아 기술교류 상담회’를 개최한다. 말레이시아 진출이 유망한 친환경기술, 자동차 부품, IT서비스 분야 11개사가 참여하여 현지 수요기업과 매칭 상담회를 개최하고, 협력 희망 기업 방문 상담을 지원한다.
 
이번 상담회에서 한국 참여 기업들의 혁신기술 사례 발표가 있으며, 감염성 질환 원인균 검출 키트를 개발·생산하는 ㈜다이오진은 말레이시아 제네플럭스와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코트라(사장 권평오)는 말레이시아 기업개발부 산하 스타트업 육성 공공 엑셀러레이터인 매직(MaGIC ; Malaysian Global Innovation & Creativity)와 3월 13일 샹그릴라 쿠알라룸푸르 호텔에서 ‘한-말레이시아 스타트업 파트너십’을 개최한다. 동남아 진출 희망 스타트업 12개사가 현지 투자자, 스타트업을 상대로 사업 설명과 투자 유치 활동을 하며, 코트라와 매직간에 양국 스타트업 상호 진출 협력을 위한 MOU도 체결한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코트라와 함께 3월 13일 샹그릴라 쿠알라룸푸르 호텔에서 프랜차이즈 말레이시아 진출 상담회를 개최한다. 최근 동남아에 부는 한류 붐에 힘입어 놀부보쌈, 피자마루 등 현지 진출 유망 프랜차이즈 15개사가 동남아의 고소득 국가이자 이슬람 문화권으로 할랄 인증 등 진출 요건이 까다로운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을 모색한다.
 
중소벤처기업부 진수웅 국제협력담당관은 “아세안과 인도를 합한 신남방 국가는 인구 20억명의 세계 7위 경제 규모인 매력적인 생산기지이자 젊은 소비 인구가 성장하는 기회의 땅으로, 향후 2030년에는 세계 5대 경제권으로 도약할 전망”이라며
 
“최근 제2벤처붐 대책에서 대통령 순방 경제사절단에 유망 스타트업, 중소기업의 참여를 확대하여 세계 시장 진출을 돕기로 하였는바, ‘18년 기준 22%인 중소기업의 신남방 국가 수출 비중이 향후 중국을 넘는 30%가 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